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재)광명시청소년재단, 미래 협력을 위한 초․중․고등학교장 간담회 개최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광명시청소년재단과 함께 지난 21일 청소년수련관 2층에서 학교연계사업 및 교육협력과제 등을 논의하기 위한 ‘초·중·고등학교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홍정수 광명교육장, 초중고등학교 41개 학교장, 광명시청소년재단 및 광명시청소년 시설장 등 70여 명이 참석해 교육현장과 관련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고, 지역학생들을 행복한 미래인재로 성장시키기 위한 협력과제 발굴 및 지원방안을 모색했다.

이 자리에서 학교장들은 주요 건의사항으로 청소년 프로그램의 다양화와 홍보 강화, 학교부적응 학생을 위한 학교 내 대안교실 설치, 지역 및 학교별 시설의 격차 해소, 위기청소년이 쉴 수 있는 쉼터 조성, 위기가정에 대한 청소년 및 부모 상담지원, 진로교육 연계 버스지원 등을 제안했다.

이에 박승원 광명시장은 ‘학교장들의 의견에 협조 및 해결방안을 모색하여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과 ‘청소년이 올바르게 성장하고 미래사회의 주역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을 약속했다.

또한 내년에는 지자체와 교육청, 마을이 협업하여 광명만의 특화된 교육사업 발굴·추진하기 위한 (가칭)광명교육협력지원센터 설립을 준비하고 있으며, 청소년 노동인권교육 실시 및 학교환경개선사업지원 강화 등 지역 내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정책들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승원 시장은 “학생중심의 교육행정에 헌신하시는 교장선생님들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시민의 행복한 삶을 위해 교육의 가치는 매우 중요하다. 철학이 있는 교육도시를 만들기 위해 교육청과 협력하고 더불어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홍정수 교육장은 “학생의 핵심역량을 키우기 위해서는 ‘학생중심’의 교육이 이루어져야 한다. 이를 위해 학교와 지역사회가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했다.

김연준 기자  yppkim@empas.com

<저작권자 © 뉴스리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