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광명시 11번째 보나카페 , 소하동 화영시니어케어센터에 오픈청년장애인 일자리창출 통한 경제적 자립 및 사회통합 도모

광명시가 청년장애인들의 사회적응과 경제적 자립 기여를 위해 운영하고 있는 보나카페가 지난 19일 소하동 화영시니어케어센터 1층에 추가로 오픈하면서 더 많은 장애인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게 됐다.

광명시민과 장애인들이 함께 머무는 복합 소통의 공간인 광명장애인보호작업장인 보나카페는 지난 2012년 4월 광명시청 종합민원실 내에 카페 오픈을 시작으로 2012년 11월 광명시여성비전센터, 2013년 11월에 광명시시민체육관, 2014년 4월 광명장애인종합복지관에 카페를 오픈하였고, 2016년 4월 광명동굴점에 이어 2017년에는 2월 광명시광명도서관점, 7월 광명7동 도덕산쉼터점, 9월 광명보건소점, 12월 광명시차량등록사업소점이 오픈했다. 2018년 4월에는 하안도서관점을 개점했으며, 이번에 소하점을 개점하면서 총 11개 지점을 운영하게 됐다.

처음으로 공공시설이 아닌 상업시설에 문을 연 소하점에는 일반 바리스타 매니저 1명과 복지관에서 바리스타 교육과정을 이수하여 자격증을 취득한 장애인부모 1명, 청년장애인 4명이 근무한다.

한편 보나(BONA)는 라틴어로 ‘착한’이란 뜻으로 보나카페는 착한사람들이 만드는 착한커피를 착한 가격으로 판매하는 카페이다. 시는 지난 2012년부터 광명장애인복지관과 위탁약정을 체결해 장애가 있는 청년들에게 전문적인 바리스타 교육을 한 후 시청을 비롯한 산하기관에 보나카페를 만들어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다. 이 사업은 청년 장애인들의 사회 적응력과 전문 직업인으로서의 능력을 향상시키고, 나아가 경제적 자립에도 기여하고 있다.

김연준 기자  yppkim@empas.com

<저작권자 © 뉴스리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