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디딤청소년활동센터, 공모사업 인성분야 전국 1위 '여성가족부 장관상' 수상2019년 [나부터 맑음 연구소] 공모사업 선정

재단법인 광명시청소년재단 디딤청소년활동센터(센터장 박사라)가 2018년 5월부터 11월까지 운영한 2018 여성가족부 청소년프로그램공모사업 ‘밥상휘게 같이할레’가 총 140개 기관을 대상으로 진행된 평가 결과 가족/인성 분야 최우수프로그램으로 선정되어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밥상휘게 같이할레는 청소년이 동네 할머니 밥상 레시피를 매개로 할머니에게 요리를 배우고, 만들며 ‘밥으로 소통하는 문화’, ‘서로 배려하고 이해하며 느낄 수 있는 소소한 행복 문화’를 널리 전파하려는 목적으로 5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되었다.

이 프로그램은 할머니와 청소년이 쌍방향으로 소통하는 프로그램이자, 지역사회에 건강한 밥상 문화를 끊임없이 확산하려는 다양한 노력을 요리활동, 미디어활동, 캠페인활동 등으로 진행하였다. 또한 요리를 통한 청소년의 인성을 함양하는 특화 프로그램으로 특성화 및 차별화를 하였다.

본 활동에 참여한 안가현(충현고 2학년) 청소년은 이번 활동을 통해서 해 볼 생각도 없었던 요리를 배워보고, 할머니들과 소통하며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그리고 지역사회와 광명시민에게 많은 관심이 생겼고 사람들과 함께 하는 삶, 더불어 살아가는 삶을 고민해보며 나 스스로의 역할에 대해 생각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2018년에는 지역사회에 건강한 밥상 문화를 확산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하였다면 올해 디딤청소년활동센터는 2019년 청소년프로그램공모사업에 푸드마일리지 활용으로 대기 오염을 줄이는 창의 청소년 실천형 로컬푸드 프로젝트 [나부터 맑음 연구소]를 지원하여 최종 선정되었다.

그리고 지난 4월 13일(토) 오후 2시에 모집된 청소년연구원들은 [나부터 맑음 연구소]에 개소식 및 현판식을 진행하였다. 이 날 활동에 참여한 청소년연구원들은 연간 활동내용에 대한 공유와 소장, 부소장, 수석연구원 등을 선출하며 기후 문제에 대한 개선 의지를 보이는 시간을 가졌다.

이 날 [나부터 맑음 연구소] 청소년연구소장으로 선정된 김인영(광명북고 2학년) 청소년은 “연간 [나부터 맑음 연구소] 활동을 통해 지역 로컬푸드를 활성화 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여 미세먼지 없는 맑은 광명 하늘을 보는 것을 목표로 삼고 열심히 활동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뉴스리얼  yppkim@empas.com

<저작권자 © 뉴스리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